라미, 27일 데뷔 싱글 ‘오늘 밤은 가지마’ 발표


[MBN스타 백융희 기자] 따뜻한 봄과 함께 수줍은 벚꽃처럼, 연인들의 마음을 설레게 간지럽혀줄 신인가수 Ra:Mi(라미)가 데뷔 싱글 ‘오늘 밤은 가지마’를 27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표한다. Ra:Mi(라미)는 지난 2016년 ’헬로봉쥬르’라는 여성듀오로 데뷔하여 활동하다 이번에 소속사를 옮기며 홀로서기를 시작했다. 타이틀곡 ‘오늘 밤은 가지마’는 본격 연애의 계절인 봄, 연인과의 행복한 시간을 끝내고 싶지 않은 아쉬운 마음을 함축적으로 표현한 곡으로 C& Entertainment(씨엔엔터테인먼트)의 작곡 프로듀싱 레이블인 ‘E.T’의 네번째 프로젝트이다, 따뜻하고 그루브한 피아노 선율과 감미로운 기타, 드럼 사운드로 다이나믹함을 그리고 Ra:Mi(라미)의 가창력을 더해 부드럽고 애절함이 돋보이는 곡으로, 레드벨벳, 허각, 걸스데이, 에이핑크, 등의 다수의 유명팀과의 작업을 진행한 ’E.T’의 프로듀서 ‘노는 어린이’와 ‘멜로디 공작소’가 같이 참여했다. 소속사 C&Entertainment(씨엔엔터테인먼트)는 봄을 알리는 벚꽃처럼 자연스레 대중들에게 꾸밈없이 다가가는 Ra:Mi(라미)의 새로운 성장 스토리를 지켜봐줄 것을 당부했다. 백융희 기자 byh@mkculture.com < Copyright ⓒMBN(www.mbn.co.kr)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>